엔라이튼, LG엔솔 AVEL과 VPP 사업 협력 위한 MOU 체결

2023.09.21 09:22:46

이동재 기자 eltred@hellot.net

 

국내 최대 규모의 태양광 데이터 분석 노하우 등 IT 기술력 기반으로 VPP 사업 협력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 엔라이튼(ENlighten)이 LG에너지솔루션 사내 독립 기업인 AVEL(에이블)과 VPP(Virtual Power Plant, 가상 발전소)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지난 18일 체결했다.

 

VPP는 태양광, 풍력, ESS, 전기차 등 분산된 에너지를 IT 기술을 활용해 하나의 발전소처럼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엔라이튼은 이번 협약을 통해 VPP 시장 시범사업 공동 참여와 재생에너지 입찰 시장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시작할 예정이다. 첫 행보는 올해 제주 전력 시장 시범사업에 공동 참여하는 것으로서, 양 사는 각자 자원 운영 및 기술 경험을 바탕으로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엔라이튼의 VPP기술 및 운영 노하우와 국내 최대 발전소 서비스 플랫폼인 ‘발전왕’을 통해 축적한 기술운영 데이터를 제공할 예정이다.

 

엔라이튼은 국내 최대 규모의 육지/제주 태양광 분산 자원을 모집하여 재생에너지 발전량 예측제도에 참여하고 있다. 또한 ‘발전왕’ 플랫폼에는 전국 2만 1천여 개소, 5.2GW의 태양광 발전소의 운영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LG에너지 솔루션 AVEL은 EA(Energy Aggregation·에너지 전력망 통합 관리)기술을 활용해 얻은 ESS 운영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재생에너지는 발전량 예측·제어가 어려운 한계가 있어 발전량의 정확한 예측과 ESS와의 연계성을 통합 관리해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EA 기술이 VPP 사업에 매우 중요하다.

 

엔라이튼과 LG에너지솔루션 AVEL은 상호 긴밀한 협력 관계를 통해 재생에너지 예측, 관리, 운영 기술의 발전부터 나아가 Energy-as-a-Service(EaaS) 사업 등 VPP 시장 확대까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영호 엔라이튼 대표는 “엔라이튼의 VPP 기술과 발전왕 플랫폼을 통해 축적한 기술운영 경험 및 예측 노하우를 바탕으로, ESS에 대한 전문성과 기술력을 가진 LG에너지솔루션 AVEL과 함께 협력해 Energy-as-a-Service (EaaS) 사업자로서 발돋움을 하는 것”이라며 “VPP 플랫폼으로 전력 거래, RE100, 자산관리, 수요관리(DR), 태양광발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 등 재생에너지의 모든 비즈니스를 아우르는 EaaS를 만들어가겠다 ”라고 밝혔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Copyright ⓒ 첨단 & Hellot.net




상호명(명칭) : (주)첨단 | 등록번호 : 서울,자00420 | 등록일자 : 2013년05월15일 | 제호 :헬로티(helloT) | 발행인 : 이종춘 | 편집인 : 김진희 | 본점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127, 3층, 지점 : 경기도 파주시 심학산로 10, 3층 | 발행일자 : 2012년 4월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활 | 대표이사 : 이준원 | 사업자등록번호 : 118-81-03520 | 전화 : 02-3142-4151 | 팩스 : 02-338-3453 | 통신판매번호 : 제 2013-서울마포-1032호 copyright(c) HelloT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