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배터리 3사 1분기 세계 시장점유율↓...LG엔솔, BYD에 밀려

2023.05.03 17:11:01

이창현 기자 atided@hellot.net

[무료등록] 성공적인 지능형 IoT/IIoT 비즈니스 생태계 구현을 위한 AIoT 개발자 컨퍼런스 (10/11, 코엑스E홀)

 

SNE리서치, 1∼3월 전기차 배터리 사용량 분석

 

올해 1분기 판매된 글로벌 전기차(EV, PHEV, HEV) 배터리 사용량에서 한국 3사의 시장점유율이 작년 동기보다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LG에너지솔루션이 중국의 BYD에 밀려 시장점유율 순위가 2위에서 3위로 한 계단 하락했다. 3일 에너지전문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세계 각국에 등록된 전기차 배터리 총사용량은 133.0GWh(기가와트시)로 작년 동기보다 38.6% 증가했다.

 

 

업체별로는 중국의 CATL이 시장점유율 35.0%로 1위를 지켰다. CATL의 1분기 배터리 사용량은 46.6GWh로 작년 동기보다 35.9% 증가했다. 이어 중국의 BYD(16.2%)가 2위에 올랐다. BYD의 배터리 사용량은 작년 동기보다 무려 115.5% 증가한 21.5GWh로 집계됐다.

 

국내 업체들도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으나, 시장 점유율은 하락했다.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사용량은 19.3GWh로 작년 동기보다 37.5% 증가했지만, 시장점유율은 14.5%로 작년 동기보다 0.1%포인트 하락했다. 점유율 순위도 2위에서 3위로 밀려났다.

 

SK온의 배터리 사용량은 작년 동기보다 5.1% 증가한 7.1GWh로 5위를 기록했다. 시장점유율은 작년 동기보다 1.7%포인트 하락한 5.3%였다. 점유율 6위 삼성SDI의 배터리 사용량은 6.5GWh로 작년 동기보다 52.9% 증가했다. 시장점유율은 4.4%에서 4.9%로 0.5%포인트 상승했다.

 

이로써 국내 3사의 점유율은 26.0%에서 24.7%로 1.3%포인트 하락했다. 일본의 파나소닉은 시장점유율 9.0%로 4위를 차지했다. SNE리서치는 "BYD는 가격 경쟁력 우위로 중국 내수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며 "BYD가 유럽에 이어 곧 한국 시장까지 진출할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된다"고 분석했다.

 


또한, "올해 들어 북미 시장이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북미에서의 가격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인프라 및 자원 공급망을 확보하는 것이 핵심 과제"라고 강조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Copyright ⓒ 첨단 & Hellot.net



상호명(명칭) : (주)첨단 | 등록번호 : 서울,자00420 | 등록일자 : 2013년05월15일 | 제호 :헬로티(helloT) | 발행인 : 이종춘 | 편집인 : 박용준 | 본점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127, 3층, 지점 : 경기도 파주시 심학산로 10, 3층 | 발행일자 : 2012년 4월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활 | 대표이사 : 이준원 | 사업자등록번호 : 118-81-03520 | 전화 : 02-3142-4151 | 팩스 : 02-338-3453 | 통신판매번호 : 제 2013-서울마포-1032호 copyright(c) HelloT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