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배너

벨킨, 충전 속도·안정성 모두 잡은 충전 솔루션 2종 출시

URL복사

 

벨킨이 모바일 및 PC 기기의 초고속 충전과 안정적인 데이터 전송을 지원하는 부스트차지 프로 140W 4포트 GaN 고속 충전기와 부스트차지 USB-C to USB-C 케이블 240W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벨킨의 부스트차지 프로 140W 4포트 GaN 고속 충전기는 3개의 USB-C 포트와 1개의 USB-A 포트, 총 4개의 충전 포트로 구성되어 하나의 충전기로 노트북, 태블릿, 휴대폰 등 다양한 디바이스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통합된 GaN 기술을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고와트 출력을 제공함으로써, 모든 PD 3.1 호환 및 PD 3.0 활성 기기의 빠른 충전을 지원한다. 단일 포트로 연결 시 140W의 높은 출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방전된 맥북 프로 16 기준 단 28분만에 50%까지 빠르게 충전이 가능하다.

 

또한 세련되고 컴팩트한 디자인으로 휴대성을 높였으며,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PCR)로 제작되어 더욱 친환경적인 제품이다. 과전압, 과전력 및 내충격성 등 총 177가지의 다양한 안정성 테스트를 거쳐 글로벌 안전 인증을 획득해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벨킨 부스트차지 USB-C to USB-C 케이블 240W는 최대 240W PD 고속 충전을 제공하며 180W/140W/100W/60W의 충전 제품과 호환이 가능한 케이블이다. 맥북 프로 16과 같은 고출력이 필요한 USB-C 디바이스를 35분 이내에 88%까지 충전 할 수 있으며, 갤럭시 S22 울트라 기준 무려 92%까지 고속 충전이 가능하다. 

 

듀얼 이마커(E-marker) 칩이 내장되었으며, 금속 부트가 있는 꼬임형 나일론으로 제작되어 제품 안팎을 충격으로부터 보호하는 프리미엄 케이블이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