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산업부, 중장기 수소수급전망 수립 본격화...실무위 발족

URL복사
[무료 웨비나] 미래의 자동차 조명을 재조명하다: Analog Devices의 혁신적인 솔루션 (5/29)

 

산업통상자원부는 수소 수급 전망 수립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수소수급실무위원회를 발족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소경제가 본격적으로 에너지원으로서 자리매김함에 따라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수급 관리 필요성이 제기되는 데 따른 것이다.

 

올해 수소차 보급 대수는 3만대를 돌파했으며 제10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수소·암모니아 발전량과 비중 전망이 반영되는 등 수소가 국민 생활에 미치는 영향은 점점 커지고 있다. 이에 산업부는 수소 수급 전망에 발전·산업·수송용 중장기 수요와 공급을 전망하고, 안정적 수소 공급을 위한 인프라 구축 계획을 포함할 방침이다.

 

특히 전력, 천연가스 등의 장기 계획과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 등과 연계해 시나리오를 설정하고 수소 수요를 산정할 계획이다. 또 공공·민간의 국내 생산과 해외 도입 계획, 액화수소·암모니아 인수 기지, 배관망 등 공급 인프라 투자 계획도 분석할 예정이다.

 

실무위는 전문가로 구성된 분과회의(수요예측분과·공급인프라분과)를 상반기에 3차례 운영해 중장기 수소 수급 전망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 수소사업법이 제정돼 수소 수급계획의 법적·제도적 근거가 마련되면 수소 수급 전망 등을 참고해 수소 수급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