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오토메이션월드

일반뉴스

배너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차고엔지니어링, 반도체 산업 분야 협력 위한 MOU 체결

URL복사
제조기업 혁신을 위한 Siemens on AWS 컨퍼런스에 모십니다 (7.5)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대표 김경록)가 국내 반도체 칠러 장비 기업 차고엔지니어링(대표 김형규)과 반도체 제조 장비 개발 및 슈나이더 일렉트릭 제품의 국내외 부품 시장 확대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MOU에 따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제품을 차고엔지니어링에 공급함으로써 국내 반도체 시장에서 양사의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시장을 확대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차고엔지니어링에 모디콘(Modicon) PLC 제품군과 프로페이스 HMI를 제공해 반도체 칠러 장비 개발을 위한 자동화 관련 기술, 제품, 솔루션 및 서비스를 통합 공급한다.

 

PLC 는 제조현장에서 스마트 팩토리를 제어하고, HMI는 장치 데이터 전체 아키텍처 정보를 한 곳에 담아 모니터 기능을 한다. PLC가 두뇌 역할을 한다면 HMI는 공장에서 눈 역할을 하는 것이다.

 

차고엔지니어링은 칠러 제조에 필요한 장비 개발 역량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최신 기술력을 결합해 보다 높은 생산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차고엔지니어링 김형규 대표는 “슈나이더 일렉트릭과의 협업으로 반도체 칠러 개발에 더욱 힘쓸 수는 환경을 구축했다”며, “글로벌 수준 혁신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도 공급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자동화 사업부 서상훈 본부장은 “반도체 산업은 정교함과 정밀함이 중요하다. 국내를 대표하는 반도체 칠러 제조 기업인 차고엔지니어링 제조 현장에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PLC와 HMI를 제공 협력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헬로티 임근난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