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하이브리드 클라우드가 미래' 클라우데라 세션 코리아 열려

URL복사

헬로티 전자기술 기자 |

 


클라우데라가 국내 최대 규모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 컨퍼런스인 ‘클라우데라 세션 코리아 2021’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는 가속화되는 디지털 혁신에서 변화를 통한 기회를 포착하는 사람과 조직을 위한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과 비즈니스 민첩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한다.

 

임재범 클라우데라코리아 신임 지사장은 “데이터의 미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귀결된다”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있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민첩성’은 큰 역할을 한다. 최근 플랙세라의 2021 클라우드 리포트에 의하면 82%의 기업이 민첩성과 효율성, 비용 절감을 위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채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조연설을 맡은 믹 홀리슨(Mick Hollison) 클라우데라 대표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무한확장’’이라는 주제로 “하이브리드가 주류가 됨에 따라 기업은 디지털 혁신을 완성하기 위해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를 진지하게 고려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믹 홀리슨 대표는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는 두 세계의 장점을 모두 제공한다. 이는 보안과 편의성, 고성능과 저비용 사이에서 양자택일을 할 필요가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최신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 시장 동향을 공유한 김경민 한국 IDC 수석 연구원은 “성능과 비용, 보안을 최적화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요구하는 기업이 늘어나고 있다. 하이브리드 상에서의 데이터 기반 혁신이 새로운 과제로 등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영지 클라우데라코리아 이사는 “클라우데라 데이터 플랫폼은 고객의 특정 목표에 따라 엣지에서 AI까지 총체적인 통합 플랫폼을 제공해 고객의 데이터 파이프라인 가속화를 진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올해 6회째를 맞은 국내 최대 규모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 컨퍼런스 클라우데라 세션 코리아 2021에는 국내외 주요 기업의 IT 전문가가 연사로 참여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통한 클라우데라 데이터 플랫폼의 사용사례와 관련 기술 트렌드를 공유했다.

 

특히 금융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이끌어가고 있는 신한은행의 데이터 기반의 혁신 사례와 국내 최대 제조산업 고객의 데이터 레이크를 구축한 데이터다이나믹스의 사례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신한은행 디지털 혁신단 김준환 상무는 발표에서 “금융산업의 특성상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위험 관리와 예측 분석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으로의 여정을 보다 혁신적으로 이끌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데이터다이나믹스 김병곤 대표는 데이터 레이크 구축 사례를 통해 “제조산업에서 데이터 관리는 수익 창출과 더불어 생산 공정의 효율성 향상 등 더 나은 가치를 실현하기에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데이터 발생량도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데이터의 종류도 비관계형 데이터까지 다양해지고 있다. 데이터를 안전하고도 빠르게 제공하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데이터 레이크 구축 사례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임재범 클라우데라코리아 지사장은 “올해 클라우데라 세션 코리아는 기업이 더 나은 비즈니스 의사결정을 하이브리드의 무한확장 파워로 해결할 수 있음으로 보여주는 자리로 마련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클라우데라는 하이브리드 데이터 클라우드를 통해 성능과 비용, 보안과 유연성 사이에서 타협을 고려하는 고객이 고성능과 저비용 모두 누리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