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삼성·KT 등 디지털 선도기업이 이끄는 ‘K-디지털 트레이닝’

5개 훈련과정을 통해 연간 3,100명의 디지털·신기술 인재 양성 추진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함수미 기자 |

 

 

고용노동부와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은 ‘디지털 선도기업 아카데미’  일부 과정 훈련생 모집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선도기업 아카데미는 ‘민·관 협력 기반의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대책’ 및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따라 디지털‧신기술 분야 훈련인 K-디지털 트레이닝 내에 시도되는 새로운 훈련유형이다.

 

‘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재는 기업이 가장 잘 안다’는 관점에서 디지털 선도기업이 훈련과정을 직접 설계하고 운영하는 사업이다.

 

또한, 훈련생 모집·훈련과정 관리·취업지원·사업 홍보 등 훈련과정 운영 전반을 지원하는 훈련운영기관을 대한상공회의소로 함께 선정해, 기업들이 인력 양성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훈련생들은 국민내일배움카드를 통해 훈련비와 함께 매월 별도의 훈련장려금을 지원받게 되며, 훈련과정 참여‧수료 시 기업별로 제공되는 취업지원 등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어 훈련생들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모를 통해 삼성, KT, SK하이닉스, 포스코 4개 기업의 5개 훈련과정이 최종 선정되어 연간 3,100명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훈련과정을 가장 빨리 개설하는 KT는 12월에 훈련과정을 개설할 예정으로 10월 25일부터 훈련생 모집을 시작하며, 삼성 또한 ‘22.1월 개강 예정인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아카데미 7기 운영을 위해 훈련생 모집을 진행 중이다.

 

포스코는 ’22.2월 훈련과정을 개설하기 위해 연말부터 훈련생을 모집할 예정이며, SK하이닉스는 ‘22년 상반기 중 훈련과정 개설 및 훈련생 모집을 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들은 각자 보유한 시설 등을 바탕으로 수도권뿐 아니라 다양한 지역에서 훈련과정을 운영할 예정으로, 그간 양질의 디지털‧신기술 분야 훈련에 참여기회가 부족했던 지역의 청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업별 훈련과정‧모집 등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기업별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 선도기업 아카데미 훈련과정은 국민내일배움카드를 발급받아 참여할 수 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