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디지털라이프

배너

“탈모는 남성만? 여성도 안심할 수 없다”

URL복사

여성 정수리 탈모는 머리카락이 빠지는 대표적인 증상은 비슷할지 몰라도 전개 양상과 원인 등은 차이를 보인다.


관련 전문의들에 따르면 남성들에게 주로 나타나는 유전성 탈모는 두피와 모발의 경계선이 뒤로 밀리면서 동시에 정수리도 진행되는 양상으로 나타나는 데 반해, 여성 탈모는 헤어라인은 유지되지만 정수리 부위가 침엽수처럼 갈라지면서 두피가 하얗게 드러나는 형태를 띤다. 또한 남성의 경우처럼 탈모가 진행된 부위의 모발이 영구적으로 탈락될 수도 있다는 설명이다.

 


이들은 여성 정수리 탈모의 원인으로 불규칙한 생활 습관과 스트레스로 인한 호르몬 이상, 그리고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한 영양 불균형 등을 꼽는다. 체중 감량을 위해 식사를 거르거나 한 가지 음식만 먹는 등 무리한 다이어트는 신체의 밸런스를 무너뜨리고 모발까지 충분한 영양분이 공급되지 않아 탈모를 유발할 수 있으며, 중년 여성에게는 완경기의 일부 증상으로 탈모가 나타날 수도 있다고 전한다.


모든모의원 신웅제 원장은 “여성 탈모는 그대로 방치한다면 영구적으로 탈모가 진행할 수 있으나, 적기에 발견하여 치료하면 개선 가능하며 약물 치료, 두피 관리, 탈모 케어 등 다양한 치료법이 있다”고 조언했다.


그는 또 “부작용 때문에 탈모약을 복용하지 못하는 여성 환자들을 위해 두피케어, 저출력 레이저 치료, 줄기세포 성장인자를 활용한 메조테라피, 영양제 처방 등 다양한 치료 프로그램들이 있다”며 “증상이 의심되면, 전문 의료진과 상담 후 자신에게 맞는 치료법을 적용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