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디지털라이프

배너

“무릎이 아파요”...무릎 통증 환자들의 주요 원인은?

URL복사
[무료등록] 스몰스타트로 스마트팩토리의 실현하는 방법은? (10.14)

건강에 자신하는 젊은 사람들은 신체에서 느껴지는 통증들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 무릎통증이 장기간 지속되어도 별다른 대처를 하지 않기도 한다. 그렇지만 만성적인 무릎통증은 무릎 구조물 손상의 신호일 수 있으므로 정확하게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권장된다. 


무릎통증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질환에는 반월상연골 파열이 있다. 무릎연골은 뼈 끝부분에 있는 골연골과 경골, 대퇴골의 관절면 사이에 위치한 반월상연골로 나뉜다. 반월상연골은 무릎에 가해지는 충격을 흡수하는 쿠션과 같은 기능을 한다. 



또한 무릎 관절이 부드럽게 움직일 수 있도록 도와주며, 관절의 안정성 향상에도 큰 역할을 맡고 있다. 이러한 반월상연골에 손상이 생겨 파열이 발생하면 무릎에 통증 및 압통이 동반된다. 또한 무릎 관절을 움직이는 데 어려움이 생기고 파열이 심한 경우에는 앉거나 일어서는 동작, 양반다리를 하는 동작 등이 어려워질 수 있다. 


반월상연골이 파열되는 부상은 직업적으로 하체를 많이 사용하거나 격렬한 스포츠 활동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쉽게 발생한다. 특히 무릎에 발생하는 직접적인 충격 외에도 무릎이 비틀리거나 꺾어지는 부상 또한 반월상연골 파열의 원인이 된다. 


파열된 범위가 적은 편이고 증상이 경미하다면 비수술적 치료인 약물치료 및 주사요법, 근력 강화 등의 운동요법으로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그렇지만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심한 통증이 있고, 찢어짐 범위가 넓거나 향후 파열이 더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면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다. 


잠실 선수촌병원 김상범 원장은 “반월상연골의 파열이 심한 경우에는 파열된 부위를 절제하거나 봉합하는 수술을 진행해야 한다. 봉합술 또는 절제술의 적용은 반월상연골이 파열된 위치나 모양, 정도에 따라 달라진다”며 “파열된 조각이 무릎 관절 사이에 걸리거나, 봉합을 해도 제대로 접합될 수 있는 상태가 아니라면 파열된 부위를 잘라내는 절제술을 적용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상범 원장은 “중장년층이 넘어갈수록 퇴행성변화로 인해 반월상연골파열이 발생하는 비율이 점점 높아진다. 무거운 짐을 나르는 일을 하거나 쪼그리고 앉는 자세를 많이 하는 등 무릎관절에 부담이 되는 행동은 반월상연골파열을 유발하게 되니 꾸준한 관리를 통해 무릎건강을 유지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