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크네트웍스 2019.08.12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HP 2019.07.30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성동구청-SK텔링크-소셜벤처 자원순환 위한 ‘바른 얼라이언스’ 출범

입력 : 2019.09.11 09:44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SK텔링크가 선보인 중고폰 거래 전문 플랫폼 ‘바른폰’은 10일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사회적 경제 창업기업들의 협업 공간인 ‘헤이그라운드’에서 성동구청 및 10개 소셜벤처와 함께 자원순환을 위한 ‘바른 얼라이언스(Barun Alliance)’를 출범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한영희 성동구 부구청장을 비롯해 SK텔링크 한기영 Device사업본부장, 엠와이소셜컴퍼니(이하 MYSC) 김정태 대표 등이 참석했다.



‘바른 얼라이언스’는 바른폰이 추구하는 자원순환의 환경적 가치에 공감하고, 동일한 가치를 추구하고 있는 민·관·소셜벤처들이 모여 ▲중고폰을 활용한 지속가능 아이디어 발굴 ▲사회 혁신을 위한 아이디어 공유 ▲상호간 협력 방안 모색 등 다양한 대화의 장을 통해 자원순환의 동력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바른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비롯해 대표적인 환경과 사회에 대한 책임 기업으로 꼽히는 파타고니아와 함께하는 토크쇼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행사 세션 1부에서는 ‘자원재순환과 비즈니스’를 주제로 한 강연이 진행되고, 이어 MYSC 김정태 대표의 사회로 진행된 파타고니아 토크쇼에서 SK텔링크·파타고니아·성동구청 관계자가 패널로 참여해 자원순환을 위한 민·관·소셜벤처간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2부에서는 아이디어 발산을 위한 ‘디자인 씽킹’ 자원순환 워크샵이 진행됐다. 교육에 참여한 성동구청 직원, 소셜벤처 및 성동구 지역 주민들은 공감을 통해 창의적인 해법을 찾아가는 ‘디자인 씽킹’ 방식을 활용해 중고폰 및 성동구의 자원순환에 대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외에도 ‘바른폰’은 별도 전시 부스를 마련해 1대당 3,250원의 에코코스트가 절감되는 중고폰의 환경적 가치를 전파하는 한편, 참석자 대상으로 ‘바른폰’ 플랫폼 체험, 개인정보삭제, 중고폰 추억사진 출력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했다.


SK텔링크 한기영 Device사업본부장은 “환경 경영은 기업의 지속가능성장을 위한 필수 요소”라며 “바른폰은 자원순환과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다양한 사회혁신 주체들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자원순환의 동력을 확보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김원정 기자(etech@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7
디지키 2019.08
이전글
서울대 조동일 교수, IFAC 회장으로 추대 및 IFAC WC 2026 부산 유치
다음글
슈퍼알키 재단, 중국 최대규모 휴대폰 유통업체 ‘디신통 그룹’과 합작법인 설립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