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e러닝

홈 > 전기·에너지 > 뉴스&프로덕트

데이터로직


키사이트 04-23~05~22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키사이트 04-23~05~22

진코솔라, ‘셀 효율’과 ‘모듈 생산’ 모두 세계기록 갱신

입력 : 2019.06.12 14:03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진코솔라가 셀 효율과 모듈 생산에서 각각 세계기록을 갱신했다.

 

진코솔라는 지난 3월, 중국 과학 아카데미(Chinese Academy of Sciences)가 실시한 테스트에서 치타(Cheetah)사이즈 셀과 N형 셀의 최대 변환 효율이 각각 24.38%와 24.58%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또한, 독일 TÜV라인란드(TÜV Rheinland)가 5월에 진행한 인증 테스트에서 진코솔라의 72버전 모노크리스탈린 모듈(셀 158.75x158.75)이 469.3W의 전력을 생성하는 기록을 세웠다고 발표했다.

 

진코솔라 관계자는 “두 결과를 토대로 진코솔라는 셀과 모듈의 고효율 고출력 분야에서 상당한 발전을 이루며 산업의 표준을 정립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실리콘 웨이퍼, 태양광전지 그리고 태양광모듈의 R&D팀을 포함한 진코솔라의 생산 라인은 태양광전지의 높은 효율과 모듈의 고출력에 핵심요소인 기술적 방면에서 획기적인 발전을 이루었다.

 

또, 극히 낮은 산소 및 결점 농도의 실리콘 웨이퍼를 기반으로 HOT, 저손실 전지 연결 그리고 모듈 내 광 채집 기술 등 첨단 기술을 적용 구현했다.

 

R&D부사장인 Hao Jin박사는 “기술혁신을 통해 진코솔라는 태양광전지와 모듈의 효율성에 대한 세계기록을 지속적으로 돌파할 것”이라며 “우리 기업은 전 세계의 많은 선진R&D 기관들과 공동 연구 플랫폼을 구축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더 많은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제품 기술의 업그레이드를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동원 기자(eltr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5.10
디지키 2019.06
이전글
우리조명, UV-LED 기술 이용한 친환경 해충 퇴치기 ‘다이버그’ 출시
다음글
[영상][2019 국제전기전력전시회] OTS, CCTV 유지보수 문제 해결할 ‘오토리프트’ 선...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