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청년창업 2018.03.21

홈 > 전기·에너지 > 뉴스&프로덕트

ATM아이엔씨 2018.01.05


이달의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한국남부발전 제8대 신정식 사장 취임, “신뢰받는 에너지 공기업 만들 것”

입력 : 2018.03.09 14:37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아주대학교 에너지시스템학과 신정식 교수가 3월 8일, 대통령으로부터 임명 받아 한국남부발전(주)(이하 남부발전) 제8대 사장으로 취임했다.


남부발전은 8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 4층 대강당에서 제8대 사장 취임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정식 사장은 1952년 부산 출신으로 부산고와 서울대 무역학과 졸업하고 에너지경제연구원장, 건국대와 중앙대 석좌교수, 전력산업연구회 회장 등을 거쳐 남부발전 제8대 사장으로서 직무를 수행하게 됐다.


신정식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친환경’, ‘혁신주도’, ‘국민행복’이라는 3대 경영 방향을 제시하며, 친환경·공공성 중심의 회사 비전 달성을 위해 끊임없는 기술개발, 경영혁신으로 국민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최고의 에너지 공기업을 만드는데 모든 역량을 쏟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아울러 신 사장은 소통과 화합으로 조직일체감을 조성하고 청렴과 윤리를 회사의 최우선 가치로 삼아 대표 청렴공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말했다.


신정식 사장은 취임 후 첫 일정으로 한국남부발전노동조합(위원장 송민)과 미래지향적 노사문화 구현을 위해 좋은 일자리 창출과 공정사회 구현 등 노동존중 국정과제의 성공적인 수행과 더불어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자는 결의로 노사공동 선언문을 채택했다.


남부발전 노사는 국민을 위한 깨끗하고 안전한 전력 생산과 변화와 혁신의 조직문화 창출 노력에 동참하여 공공부문 노사상생의 문화를 구현하자는데 뜻을 같이 했다.


/김혜숙 기자(eltr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마이크로칩 2018.06
디지키 2018.06
이전글
한전 전력연구원, 독자 개발한 건식 흡수제 상용화 기반 마련
다음글
통영·군산 등 구조조정 지역에 2400억 긴급 지원한다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