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감자탕이야기

홈 > 전기·에너지 > 뉴스&프로덕트

ATM아이엔씨 2017.12
인성정보 2017.10
이달의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KT-대우건설, "IoT 기반으로 아파트 실시간 공기질 확인"

입력 : 2017.04.20 11:01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KT(회장 황창규)와 대우건설(대표 박창민)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아파트 실내외 공기 환경을 측정 및 분석 진단해 아파트 입주민들의 건강과 편의성을 높이는 '스마트 공기질 관리 솔루션’을 '옥정 센트럴파크 푸르지오’에 적용했다고 20일 밝혔다.


KT에 따르면 스마트 공기질 관리 솔루션은 아파트 단지 내외부 곳곳에 IoT(사물인터넷) 단말에서 24시간 365일 수집한 내가 사는 아파트의 공기질 정보를 스마트폰 앱과 웹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스마트 공기질 관리 솔루션’은 입주민들에게 단지내 설치된 공기측정 센서의 측정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간편하게 확인하고, 본인이 사는 아파트 단지 내 창문을 열 경우 어느 정도 수준의 외부 공기질 상태인지를 신속히 알 수 있게 한다.


또한 실내외 환경이 적정 상태 보다 나빠지거나 사용자가 설정한 기준에서 벗어나면 휴대폰 푸시 알림을 보내는 기능 외에도 야외 활동, 환기가능 여부, 빨래 실내 건조 등 사용자 위치를 기준으로 초미세먼지(PM2.5), 미세먼지(PM10),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온도, 습도, 소음, 날씨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공기 오염도에 민감한 어린 자녀나 고령층 가족 성원이 있는 단지 세대에게 매우 유용할 것으로 KT는 기대했다.


현재 옥정 센트럴파크 푸르지오에서 제공되는 ‘스마트 공기질 관리 솔루션’은 놀이터, 어린이집, 커뮤니티센터 등 실제 생활 공간의 실시간 공기 모니터링 수준이다. 향후, KT는 입주민들의 건강과 주거 편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측정 정보의 지속적인 관리와 더불어 집밖의 공기질이 좋으면 환기, 집안의 공기질이 나쁘면 자동으로 댁내에 설치된 에어컨이나 공기 청정기 등을 작동시켜 공기 개선을 하는 IoT 통합제어기능을 제공 할 예정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입주민들은 교통, 상권 등과 같은 조건 외에도 주변 환경에 대한 고려를 많이 한다”며,  “미세먼지와 같은 아파트 단지 외부의 환경 위협을 IoT를 기반으로 실시간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었던 점도 아파트 선택에 있어 고려요소 중의 하나가 되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김준근 KT 기가 IoT 사업단장은 “미세먼지 등 환경 위협으로부터 건강하고 안전한 아파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공기질의 실시간 추이를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공기질 관리 솔루션’를 구축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IoT를 이용해 고객의 건강을 지키고 다양한 혜택을 줄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치규 기자(deligh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마이크로칩 2017.12
디지키 2017.12
이전글
2017 한국다우케미칼 우수논문상 '다우케미칼 심포지엄' 개최
다음글
“애플, 100% 재활용 자원 사용 약속...IT업계 자원 순환 생산방식’ 첫걸음"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