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청년창업 2018.03.21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ATM아이엔씨 2018.01.05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지맨스 기사본문

인테그리스, 말레이시아에 최첨단 청정 제조 시설 확장…생산량 30% 증가 목표

입력 : 2018.11.09 10:32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첨단 기술 FOUP의 총 제조 능력 30 % 증가 목표


반도체 특수화학물질 및 첨단 소재 솔루션의 선도업체인 인테그리스(Entegris)는 말레이시아 쿨림에 위치한 최첨단 청정 제조 시설을 확장 및 개장하기로 오늘 밝혔다. 미화 3000만 달러의 투자금이 유입된 이번 확장은 쿨림 시설의 생산량을 30% 증가시킬 예정이며, 이는 주요 반도체 업계의 꾸준한 파트너로서 자리매김하겠다고 인테그리스 측은 밝혔다. 


4차 산업 혁명은 IC 제조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새로운 기술은 수많은 양의 칩을 필요로하며, 칩의 성능과 신뢰성에 더욱 중점을 두고 있다. 인테그리스 사장겸 CEO 베르트랑 로이(Bertrand Loy) 는 "이러한 요인들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고객의 웨이퍼 취급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인테그리스는 이와 같은 급격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쿨림 지역의 생산 능력과 제조 역량을 확장하고 새로운 장비와 사출기 및 조립라인의 최신화를 통해 탁월하고 독보적인 제조 시설을 갖추었다"고 말했다.



인테그리스의 첨단 소재 처리 사업부(Advanced Materials Handling Division) 빌 섀너(Bill Shaner) 수석 부사장은 "확장된 최첨단 청정시설 제조 공장을 통해, 인테그리스는 웨이퍼 및 레티클 처리 수요를 전세계에 지원할 수 있고, 이를 통해 현재와 미래의 기술노드를 선도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번 확장은 수상 경력이 있는 FOUP에 대한 높은 수요와, ASML의 인증을 받은 인테그리스 EUV 레티클 포드의 필요성을 충족시키는 업계의 요구에 부합한다"라고 밝혔다.



/이나리 기자(el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8.07.31
디지키 2018.11
이전글
마이크로칩, 타이밍 부품의 보드 공간 절감한 'MEMS 클럭 생성기'출시
다음글
맥심, 빠른 처리 속도 강점인 디지털 입력 IC 제품군 출시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다이어리 홍보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