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더테이블 2019.03.20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데이터로직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데이터로직

PTC-현대일렉트릭, ICT 솔루션 사업 확대 위한 기술 협력 강화

입력 : 2018.10.02 09:33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PTC코리아와 현대일렉트릭이 ICT 솔루션 사업 확대를 위해 기술 협력을 강화한다. PTC는 자사의 인더스트리얼 혁신 IoT 플랫폼 씽웍스(ThingWorx)를 활용해 현대일렉트릭의 스마트십 솔루션 및 에너지 솔루션 (FEMS, BEMS, ESS 등)을 포함한 IoT 솔루션 ‘인티그릭(INTEGRICT)’의 국내외 비즈니스 확산 및 안정화를 위해 전략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양 사는 지난 9월 18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전략적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PTC는 2016년 현대일렉트릭의 전신인 현대중공업 전기전자시스템사업본부와 에너지·전력기기자산관리 솔루션사업 분야에 대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 데 이어, 독립법인으로 분사한 현대일렉트릭과 두번째 MoU를 체결함으로써, 기술지원 강화 및 본사 전문 인력과 협력한 글로벌 사례 개발 및 지원에 집중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지난해 씽웍스를 기반으로 IoT 솔루션 ‘인티그릭’을 개발했다. 인티그릭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전기·열·가스 등 에너지 시설을 원격 제어하고 효율을 극대화하는 지능형 솔루션이다. 전력에너지의 생산·소비·판매·운영 등 통합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선박, 빌딩, 공장 전력기기 등의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를 지원한다. 


▲현대일렉트릭과 PTC가 ICT 솔루션 사업 확대를 위한 전략적 양해 각서를 체결했다. 


PTC코리아 박혜경 지사장은 “현대일렉트릭의 성공적인 ICT솔루션 사업 추진에 협력하게 되어 영광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PTC의 IoT, 증강현실, 머신러닝 및 SLM(서비스 라이프사이클 관리) 기술이 현대일렉트릭의 글로벌 시장 선점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이번 제휴를 통해 스마트 선박 및 EPC, 에너지 관리 시스템 분야에 대한 PTC의 전문성을 입증하고, 전세계에서 주목할 만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협력사례를 만들어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현대일렉트릭 정명림 대표이사는 "PTC와의 협력을 통해 개발된 인티그릭의 잠재력을 극대화하여 국내외 에너지 신사업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혁신 성장의 기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케이스를 통해 노하우를 다져온 PTC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는 독보적인 역량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PTC 씽웍스는 사물들이 발생시키는 데이터의 수집과 저장, 앱 개발, 분석과 예측은 물론 나아가 최종 사용자 경험까지 광범위한 영역을 포괄함으로써, IoT 애플리케이션 및 AR 경험을 쉽고 빠르게 적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이다. 


PTC 매트 코헨(Matt Cohen) 필드 오퍼레이션 수석 부사장은 “IoT 플랫폼은 단순히 새로운 기술 도입의 차원을 넘어 비즈니스 혁신의 도구로 활용된다. 연결성을 강화하고, 운영을 효율화해, 서비스를 혁신할 수 있는 PTC의 총체적인 포트폴리오와 전문 컨설팅 역량을 통해, 현대일렉트릭이 성공적으로 새로운 사업을 발굴하고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본사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나리 기자(el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8.07.31
디지키 2019.02
이전글
협업 로봇용 모듈화 개발
다음글
마이크로소프트, LG유플러스와 손잡고 ‘서피스 프로 LTE’ 국내 첫 출시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다이어리 홍보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