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더테이블 2018.03.21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ATM아이엔씨 2018.01.05


이달의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핵심전문가 1,200명 선정해서 기술수준 평가해

입력 : 2018.06.12 10:02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국가적으로 중요한 핵심기술의 기술수준을 비교·분석하기 위한 18년 기술수준평가를 개선하여 평가의 전문성·일관성, 객관성, 활용도를 강화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매 평가마다 불특정 다수 전문가가 참여함에 따라 기술수준 평가의 일관성이 부족하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있어왔다. 2018년 평가부터는 이전 평가와는 달리 5년 임기의 기술 분야별 핵심전문가를 선정하여 참여 전문가의 전문성과 평가의 일관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핵심전문가 후보단 구성을 위해 연구개발(R&D) 주요부처 및 과학기술 관련단체 추천, 전문가 상호추천, 자기추천 등을 진행했으며, 전문성, 추천횟수, 산학연 비율 등을 고려하여 중점과학기술별로 10명씩 총 1,200명의 핵심전문가를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핵심전문가는 향후 5년간 명예직인 기술수준평가위원으로 활동할 예정이며, 과기정통부 홈페이지 및 국가과학기술지식 정보서비스에 명단이 공개된다.

 

또한 과기정통부 데이터 기반의 객관적 기술수준평가를 위해 논문·특허 분석을 강화하고, 평가결과의 활용도 제고를 위해 기술수준 평가항목을 개선한다.

 

데이터 분석의 경우, 기존의 논문·특허의 점유율과 영향력 외에도 주요저자 참여도, 특허시장력 등 분석지표를 추가하여 정량분석을 강화하고, 다양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반영하고 평가항목을 개선해 평가결과의 활용도를 제고하고자 하였다.

 

이태희 과기정통부 성과평가정책국장은 “각 분야 전문가들의 상호 추천 등을 통해 선정된 핵심전문가가 기술수준을 평가하여 평가의 전문성, 신뢰도, 일관성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말하며, “기술수준평가가 과학기술정책 수립 및 R&D 기획 등의 중요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 이라고 밝혔다.

/정훈화 기자(atid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8.05.16
디지키 2018.06
이전글
LG이노텍, 나노 다결정 열전 반도체 개발 성공…내년 양산화 시작
다음글
4차산업혁명 대응 기업물류 경쟁력 강화 세미나 개최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