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터크코리아 2017.04

성안당

네이버 캐스트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ATM 2017.05

KT, 10만 와이파이 AP 개방 완료

입력 : 2017.08.11 09:33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KT(회장 황창규)는 11일 전 국민 대상 10만 와이파이 AP(Access Point) 개방을 완료하고 KT 스마트폰 전 고객 WiFi 서비스 기본 제공, 지하철 객실 와이파이 장비 교체 등 KT 와이파이 서비스 향상에 나선다고 밝혔다.


KT는 지난 6월 정부 가계통신비 절감 및 공공 WiFi 2.0 정책에 동참해 10만 WiFi AP개방 계획을 밝힌 바 있다.


KT는 유동인구가 많고 일상 생활에 밀접해 실질적 개방 혜택을 느낄 수 있는 ▲생활편의시설(편의점, 백화점, 대형마트, 버스정류장, 지하철역, 터미널, 주유소 등), ▲관광지(광장, 공원), ▲체육문화시설(공연장, 극장, 서점) 등의 WiFi AP 10만개를 11일 개방했다.


이번 WiFi 개방으로 타사 고객들 역시 최소한의 인증절차(이메일, 폰번호, 성별, 연령대 입력 및 약관 동의)와 짧은 광고시청(15초)을 거치면 KT WiFi 서비스를 1시간 동안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이용시간 경과 후에는 재인증 없이 광고시청만으로 이용시간을 연장할 수 있다.


KT는 WiFi 개방으로 인한 사용량 증가에 대비해 WiFi 이용 고객이 품질 저하를 느낄 수 없도록 노후 장비 점검 및 장비 증설도 병행했다.


KT는 이달 1일부터 1만원 후반 요금제부터 제공되었던 무료 WiFi 서비스를 저가요금제 고객에게도 확대 적용했다. 지금 사용하고 있는 요금제와 스마트폰(패드) 그대로 광고시청 없이 KT의 WiFi에 접속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약 55만명의 KT고객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KT는 전국 지하철 객차 내 WiFi 장비를 교체해 서비스 품질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한다. WiBro망 만을 이용한 기존 장비를 WiBro와 LTE망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최신 Hybrid Egg 장비로 교체해 WiFi 품질을 향상 시켰다고 강조했다.


이번 대개체는 하루 600만명이 넘는 시민들이 이용하는 서울교통공사의 수도권 지하철 1~8호선을 시작으로 8월말까지 전국 지하철 객차에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KT 유무선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전 국민 통신비 절감을 위해 10만 WiFi AP 개방과 KT 고객혜택 강화를 위한 무료 WiFi 서비스 제공 확대, 지하철 객차 내 WiFi 품질향상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KT는 국민기업으로 가계통신비 부담을 줄이고 혜택을 강화 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에 대해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치규 기자(deligh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케텍 2017.08
디지키 2017.08
이전글
제이와이텍코리아, MDS테크놀러지와 PXI 솔루션 선보여
다음글
마이크로소프트, 코코 프레임워크 개발...블록체인 속도 100배 향상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