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홈 > 전자·ICT > 뉴스&프로덕트

터크코리아 2017.04

성안당

네이버 캐스트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ATM 2017.05

레이언스, 제주대 산학협력...말 진료에 최적화된 SW 기술 개발

입력 : 2017.07.17 16:15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디지털 엑스레이 시스템/디텍터 전문기업 레이언스(대표 현정훈)는 제주대학교와 향후 말(Equine) 진료에 최적화된 영상처리 및 SW 개발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레이언스는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향후 말 전문 진단 영상 장비 제품의 경쟁력을 강화, 글로벌 시장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레이언스는 7월 설립된 제주대학교의 말 전문병원에 우리엔 PMS(Patient Management System)를 포함해 말 전용 DR(디지털 엑스레이, Digital Radiography) 시스템과 진단 SW를 지원한다. 양측은 도입된 기기와 솔루션을 활용하여 말 진료의 전문성을 고도화 하기위한 연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레이언스에 따르면 말 진료 분야는 반려동물 진료 분야에 비해 영상 데이터를 확보하는데 한계가 있어 왔다. 이번 산학협력을 계기로, 레이언스는 말 전문 임상 영상 데이터를 확보를 통해 영상 평가의 정확성을 획기적으로 높여, 말 전문 진단 영상 장비 및 SW 개발 시 차별적인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레이언스는 반려동물 및 특수동물용 진단 솔루션을 전문화된 틈새시장으로 보고 이를 전략사업으로 공략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미국 디지털 엑스레이 솔루션 기업 오스코(OSKO) 인수 이후, 72인치 촬영이 가능한 동물용 디지털 디텍터(DR) 시스템 ‘마이벳 테이블(MyVet_Table-i72w)'을 선보이며 북미지역 대형 동물병원을 중심으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레이언스는 향후 동물용 시장의 전문적 경쟁력을 높이는 글로벌 제휴를 확대하는 동시에, 기술역량 강화에도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레이언스의 현정훈 대표는 “레이언스는 디지털 엑스레이 시스템 분야의 핵심 기술을 기반으로 우리가 잘 할 수 있는 영역에서 글로벌 최고가 되자는 전략 하에, 동물용 시장 진출과 공략에 다각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디지털 엑스레이 분야에서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과 제휴를 계속하는 전략과 더불어, 신사업인 동물용 시장의 리더십을 확보하며 미래성장동력으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deligh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마이크로칩2017.09
디지키 2017.09
이전글
코코넷 MKUH-400, 개정된 조달청 물품관리용 RFID 기기 시험 규격 최초 통과
다음글
티비에스, 지브라 대항마 산업용 6인치 바코드 프린터 B-EX6T ‘주목’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