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크네트웍스 2019.08.12

홈 > 전자·ICT > 전자·ICT

HP 2019.07.30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한국 사물인터넷 산업, 연평균 22.6%의 지속 성장률 보여

입력 : 2019.02.12 21:26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국내 사물인터넷 산업이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8년 조사에 따르면, 연평균 증가율은 22.6%다. 스마트공장 확산,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등 미래 유망 기술과의 융합 등이 이 같은 성장률을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2018년도 국내 사물인터넷 산업 현황을 담은 ’2018년도 사물인터넷 산업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본 조사는 2014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국가통계조사로 한국표준산업분류(9차)와 전국사업체조사에 따라 사물인터넷 사업 영위가 확인된 2,204개사(2017년 2,118개사)를 대상으로 실시되었으며, 이 중에서 498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사업 분야는 4개(서비스, 플랫폼, 네트워크, 디바이스)로 나누어 조사하였으며, 서비스 분야의 사업체(1,191개사, 54%)가 가장 많았다.


사물인터넷 매출액(8조6,082억원)은 2017년(7조2,579억원) 대비 18.6% 증가하였으며, 연평균(2015년~2018년) 22.6% 증가하였다.



전체 매출액에서 내수액(7조8,880억원, 91.6%)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나, 수출액이 빠르게 증가(연평균 성장률 40%)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사물인터넷 기술은 다른 정보통신기술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의 매출액이 꾸준히 증가하고 수출 경쟁력도 향상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IDC 보고서(2019.1)에 따르면, 2019년 글로벌 사물인터넷 시장규모는 2018년보다 15.4% 증가한 7,450억 달러(835조원)가 될 것으로 추산되며, 한국은 미국, 중국, 일본, 독일에 이어 다섯 번째 규모의 시장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사업 분야별로는 제품기기(센서·모듈, 원격검침·시설모니터링·생채인식 등 스마트 단말기, 웨어러블 기기 등)의 매출액(3조6,724억원, 42.7%)이 가장 큰 비중을 보였으나, 전년대비 매출액 증가율(12.6%)은 가장 낮았다.



이 같은 결과는 국내 사물인터넷 시장이 제품기기의 비중이 높은 초기 단계를 벗어나 플랫폼과 서비스가 점차 확산되는 시기에 접어드는 것으로 평가된다.


서비스 분야는 스마트공장 확산 등으로 인해 제조(5,285억원, 28.4%) 분야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국내 사물인터넷 관련 인력은 75,077명으로 2017년 대비 2,026명이 증가하였으며, 2019년 고용계획상 필요인력은 약 4,600명으로 일자리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상록 기자(mand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7
디지키 2019.08
이전글
KT, 2018년 매출 23조4601억원 달성…무선 서비스 줄고, 인터넷 늘어
다음글
맥슨, 4D 구현하는 모그래프 툴세트로 아카데미 과학기술상 수상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