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_메이드인코리아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데이터로직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중기부, 혁신창업 위한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에 인천 선정

입력 : 2019.07.11 11:51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공모 결과 인천광역시(송도 투모로우 시티)가 1차(서류)・2차(현장)・3차(발표) 평가를 거쳐 선정돼


중소벤처기업부는 11일 2019년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의 전국 광역지방자치단체 공모 결과, 인천광역시(송도 투모로우 시티)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은 중국의 중관촌, 미국의 실리콘 밸리, 프랑스의 스테이션-F와 같은 개방형 혁신창업 거점을 구축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올해부터 중기부가 전국 광역지방자치단체 공모 방식의 시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중소기부는 2019년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 공모 결과, 인천광역시를 최종 선정했다.(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혁신창업 활성화에 대한 지역의 관심이 보여주듯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 공모에 대한 지자체의 호응은 매우 뜨거웠다. 지난 3월 29일 사업 계획 공고 후, 사업계획 접수기간(4.1~5.24, 8주) 동안 전국 17개 시·도 중 14개 시·도가 응모했다.


지난 5월 30일부터 6월 28일까지 1차 서류평가, 2차 현장평가가 진행됐으며, 1・2차 평가를 통과한 8개 시・도를 대상으로 7월 10일 최종 발표평가가 진행됐다.


중기부는 1차 서류평가부터 외부 전문가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해 지방자치단체가 제출한 조성계획에 대해 공정하고 객관적인 평가가 진행되도록 했다.


특히, 최종 1개 시·도를 선정하는 최종 발표평가는 창업정책 전문가(5명), 건축·공간조성 전문가(5명)와 더불어 정책수요자를 대신해 중소기업 분야 언론인(3명)을 포함한 총 13명으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했다.


이번에 선정된 인천광역시에는 스타트업 파크를 구성하는 공간 조성 비용으로 국비 120억 7,700만 원이 지원되며, 인천광역시는 지방비로 현금 61억 7천만 원, 현물 1,148억 9,900만 원(투모로우 시티 건물) 등을 합쳐  창업 클러스터 조성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이번 평가에서 인천광역시는 시 소유의 유휴건물을 리모델링해 스타트업 입주공간, 네트워킹 공간 등 창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IT, 바이오, 스마트시티 산업 등을 중심으로 창업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을  구체적으로 밝혀 평가위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1·2차 평가를 통과했으나 최종평가에서 아깝게 탈락한 대전광역시는 내년 완공 예정인 TIPS타운과 연계해 창업클러스터를 조성하면서, 스타트업 파크 사업 타당성 조사를 진행한다.


그리고, 그 외 1·2차 평가를 통과했으나 미선정된 시·도의 경우에도 지역에서 제출한 사업 계획서를 바탕으로 스타트업 파크 조성 사업 타당성 조사를 진행한다.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 타당성 조사는 전문 연구기관에 위탁해 진행할 예정이며, 중기부는 향후 연구용역 결과를 고려해 중·장기 사업추진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권대수 중기부 창업진흥정책관은 "스타트업 파크는 지역의 창업자,  투자자, 대학·연구소 등이 서로 협력·교류하며 성과를 창출하는 혁신 창업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중기부는 인천광역시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혁신창업 활성화의 대표적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재창 기자(prmo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7
디지키 2019.07
이전글
무인이동체 한 자리에, 2019 무인이동체 산업엑스포 개막
다음글
어드밴텍, 임베디드 컴퓨팅 플랫폼 출시...인텔 코어 프로세서 탑재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