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크네트웍스 2019.08.12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HP 2019.07.30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중기부,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활성화' 위한 노사정 업무협약 체결

입력 : 2019.06.11 11:09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확산 위해 노·사·정 뜻 모아


중소벤처기업부, 고용노동부, 경제사회노동위원회와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대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중앙회, 한국경영자총협회 7개 기관은 지난 3일(월) 오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대회의실에서'사람 중심의 스마트공장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5월 '노동친화형 시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기업 선정을 계기로 노동자와 기업, 그리고 경제·사회 주체들이 사람 중심의 스마트공장 확산 필요성에 공감하며 본격적인 협력을 해가기 위해 마련됐다.

 

▲중소벤처기업부, 고용노동부 등 7개 기관은 '사람 중심의 스마트공장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7개 기관은 스마트공장과 연계한 일터혁신의 필요성에 대한 노사 인식 제고,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확산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모범사례 창출 등의 과제를 상호 협력해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협약식에 앞서 참여기관장들의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에 대한 의미와 기대감이 담긴 발언이 이어졌다.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은 "과거에는 노사 관계라 하면 대립과 갈등을 떠올렸지만,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을 계기로 우리 모두가 힘을 모아 공감과 상생의 노사 관계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문성현 위원장은 "노동자들에게 일자리를 잃을 위기가 될 수도 있는 4차 산업혁명을 사람과 노동이 존중되는 기술 혁신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포용적 혁신으로 전환해 나가는 것이 매우 중요한 과제"라고 말했다.


문 위원장은 "오늘 협약식은 특히 노사정이 함께 중지를 모았다는 점에서 매우 뜻 깊은 자리다. 경사노위는 앞으로 '디지털 전환과 노동의 미래위원회'를 중심으로 디지털 전환이 가져올 미래를 함께 잘 사는 사회로 만드는 데 기여하도록 다양한 논의를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고용노동부 이재갑 장관은 "스마트공장은 실제 공장을 운영할 노동자와 일하는 방식의 변화가 필수적으로 수반돼야 한다"며, "고용노동부는 그간 스마트공장의 지속가능성 제고를 위해 일터혁신, 현장학습훈련 등을 적극적으로 연계해 왔으며, 앞으로도 관계부처·기관간 긴밀히 협력해 우수사례를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서 이 장관은 "특히, 스마트공장과 일터혁신의 연계 등 좋은 일터 확산을 위해서는 현장을 실제로 바꿔나갈 노사의 참여가 반드시 동반돼야 한다"고 강조하며,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협약식을 계기로 작은 단위에서의 노사협력의 경험들이 모여 상생의 노사관계를 형성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협약식에 이어서 사람 중심 스마트공장 확산 필요성과 추진방안에 대한 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중앙연구원의 황선자 부원장은 "노조 입장에서도 스마트공장의 필요성은 충분히 공감하지만, 기존의 숙련 노동자가 소외되지 않도록 고용 안전망, 직무 전환 등의 장치를 마련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후, 조직혁신연구소 이문호 소장은 "Industry 4.0과 노동 4.0을 함께 추진한 독일의 경우처럼, 우리도 제조혁신과 일터혁신 연계를 위한 정책 모델 개발이 필요하다"고 발언했다.

/서재창 기자(prmo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7
디지키 2019.08
이전글
덕일산업, 한국기계산업진흥회와 금형 신기술 업무협약 체결
다음글
요꼬가와전기, 콜드체인 모니터링 분야 협업 위해 핀란드 센사이어 지분 인수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