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크네트웍스 2019.08.12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HP 2019.07.30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제4회 AI혁신포럼 'AI - for drive', 자율주행의 현재와 미래 말하다

입력 : 2019.05.23 16:42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자율주행의 최신 동향을 알아보는 제4회 AI혁신포럼 'AI - for drive'가 23일인 오늘 양재R&CD혁신허브 1층 AI플레이그라운드에서 열렸다.


자율주행차는 자동차 산업을 대표하는 미래 기술로서 웨이모, 테슬라, 현대자동차 등 국내외 글로벌 자동차 기업이 기술 개발 및 상용화에 힘쓰고 있는 분야다.  완성차 업체뿐 아니라 IT업체, 이동통신사 모두 자율주행 상용화를 위한 기술개발에 매진하는 추세다.

 

▲제4회 AI혁신포럼 'AI - for drive'가 23일인 오늘 양재R&CD혁신허브 1층 AI플레이그라운드에서 열렸다.


전문가들은 자율주행 시장이 2020년부터 본격적인 성장세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한다. 시장조사업체 네비건트리서치에 따르면,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은 2020년 전체 자동차 시장의 2%인 2000억 달러를 차지하고, 2035년까지 1조 20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이날 AI혁신포럼에는 약 150여명의 참관객이 참석했으며,  오전과 오후 주제 발표로 나뉘어 진행됐다. 오전에는 '자율주행차의 오늘'이라는 테마로 강연자들의 발표가 있었다. 한국전자통산연구원 손주찬 책임은 '자율주행차 동향과 실용화를 위한 과제'라는 주제로 첫 번째 강연 순서를 진행했다.


이어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윤태영 교수는 '자율주행차 운행에 대한 법적 과제'라는 발표를 통해 현재 자율주행차 운행에서 논의가 벌어지는 주제와 자율주행차와 관련된 판례 등을 소개했다. 모라이(Morai) 정지원 대표이사가 담당한 '자율주행차 연구개발 환경에 대한 과제' 주제 발표에서는 직면한 자율주행차 연구개발 환경, 극복해야 할 과제 등을 설명했다.


오후에는 LG경제연구원 이승훈 책임이 '딥러닝 기반의 인공지능, 자율주행 기술 경쟁의 핵심을 바꾼다'라는 주제를 발표했고, 이어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이홍석 책임이 '자율주행을 위한 멀티에이전트 심화 강화학습'을, 끝으로 영남대학교 정보통신공학과 박용완 교수가 '자율주행차와 기능 안전, 그리고 주행 환경 인지 센서'를 주제로 발표했다.

/서재창 기자(prmo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917
디지키 2019.08
이전글
적층제조 기업 신타비아, 하우코와 적층제조 합작법인 설립에 서명
다음글
맥스트, RGB 카메라 1대로 50cm 정확도 실현한 실내 위치 측위 기술 개발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