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e러닝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데이터로직


키사이트 04-23~05~22
매거진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잡지이미지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키사이트 04-23~05~22

하이비젼시스템, 고속으로 고품질 대형 출력이 가능한 3D 프린터 개발

입력 : 2018.12.28 13:58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하이비젼시스템(대표 최두원)은 지난 12월 26일, 고속으로 고품질의 대형 출력물을 3D 프린팅 할 수 있는 ‘고속 Core-shell 광중합형 대형 3D 프린터’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발은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국책과제인 ‘장비연계형 3D 프린팅 소재기술개발사업’으로 2017년 4월부터 진행됐다.

 

  

 

그동안 하이비젼시스템은 스마트폰에 탑재되는 카메라모듈(CCM) 및 다양한 입력 센서들의 자동검사시스템 개발 업체로 알려져 있었다. 하지만 이번 ‘고속 Core-shell 광중합형 대형 3D 프린터’ 개발에 성공함으로써 3D 프린터 분야에서도 인정받게 됐다.

 

광경화 소재를 경화시켜 출력물을 3D 프린팅 하는 방식은 SLA, DLP, LCD, CLIP, Jetting 등으로 다양하게 세분화 되며 각각의 방식은 장점과 단점이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개발에 성공한 하이비젼시스템의 기술은 SLA과 DLP 두 가지 방식을 한 번에 적용하여 각각의 방식이 가지는 장점만을 극대화 한 것으로 요약할 수 있다.

 

광경화성 액체 수지가 담긴 수조에 레이저를 발사해 경화 시키는 SLA방식은 고품질의 외관을 성형하고 3D 프린터에 결합된 빔 프로젝터를 재료 위에 투사하여 적층하는 DLP방식은 고속으로 내부를 성형하게 되는 것이다.

 

하이비젼시스템은 국책과제 신청 단계에서는 계획일 뿐 이였던 기술을 빠르게 현실화 시킬 수 있었던 배경에는 하이비젼시스템의 축적된 모션제어기술이 바탕이 되었기 때문이다며 향후에도 하이비젼시스템의 축적된 다양한 기술을 3D 프린팅에 접목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두원 대표는 “이번 개발의 성공으로 다시 한번 하이비젼시스템의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개발된 기술은 3D프린터 전문 자회사 큐비콘(대표 김갑철)에서 내년 하반기 상용화 출시를 통해 산업용 시장을 확대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동원 기자(eltr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밴텍 2019.05.10
디지키 2019.05
이전글
스맥, 130억 원 규모 CB 발행 결정… 미국 등 안정적 장비 공급 목적
다음글
세계 최고 해상도 자랑하는 VR, ‘파이맥스 8K’ 드디어 한국 상륙
교육원 법정의무교육
개풍전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