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터크코리아 2017.04

성안당

네이버 캐스트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ATM 2017.05

‘산업용 협동로봇’, ‘바퀴형 이동로봇' 국가표준 제정

입력 : 2017.07.17 16:40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산업용 협동로봇 상용화 사례. 국내에서는 한화테크윈이 지난 3월 산업용 협동로봇인 HCR-5를 상용화했다


[첨단 헬로티]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동로봇’ 국가표준(KS)을 제정하기로 하고 9월 4일까지 입안예고를 했다.


산업용 협동로봇은 기존 제조용로봇과 달리 인간과의 협동작업을 하는 로봇으로, 동일한 작업장에서 조립, 핸들링, 포장 등을 수행하는 로봇이다. 바퀴형 이동로봇은 바퀴를 사용하여 이동하는 로봇으로 안내, 재활, 물류, 전문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된다.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과 연계하여 협동로봇의 수요를 창출하고, 서비스로봇인 이동로봇의 안전성확보와 품질향상 등을 통해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가표준을 제정하기로 했다. 로봇국제표준화에서는 지난 3월 경희대학교 이순걸 교수가 제안한 이동로봇 용어 표준이 국제표준(ISO)으로 발간되는 등 우리나라가 표준화를 선도하고 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을 중심으로 산학연 전문가가 모여 약 1년간에 걸쳐 표준을 개발했으며, 안전 품질관점에서 로봇 기술이 저해되지 않도록 최소한의 요건을 정했다. 


산업용 협동로봇은 협동 작업시 인간과의 충돌방지를 위해 로봇의 최고 속도를 250mm/s 이하로 제한하고 동작 정확도, 반복 정밀도, 전자파 적합성 등의 성능을 규정하고 있다. 바퀴형 이동로봇은 주행상황에서 이동불가, 낙하 등을 방지할 수 있는 구조 안정성 등의 요구사항을 규정했고, 속도, 정지거리, 최대 경사각 등 성능에 대해서는 제조사가 표시하도록 했다. 국가기술표준원은 국가표준 제정안 입안예고 의견 수렴 후, 산업표준심의회를 거쳐 10월 중에 제정고시할 계획이다.


산업용 협동로봇 세계 시장은 2016년 2,146억 원에서 2022년 3조6천억 원 수준으로 연간 60% 이상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생산 공정과 스마트 공장 등을 중심으로 시장이 확산되고 있다. 바퀴형 이동로봇은 공항 전시관 등의 안내, 의료재활용 휠체어, 건축물 경비, 물류 운반, 전문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어 국내 산업시장에도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정아 기자(prmoed@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어드벤텍 201703
디지키2017.07
이전글
‘스마트 혁명(Smart Revolution)’ 이끌 ICT 융합기술 다 모인다
다음글
매스웍스, ‘2017 미니드론 자율비행 경진대회’ 후원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