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터크코리아 2017.04

성안당

네이버 캐스트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ATM 2017.05

KT-어드밴텍, 산업 IoT 제휴...LTE-M 게이트웨이 개발

입력 : 2017.06.18 14:37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KT(회장 황창규)는 어드밴텍 코리아(지사장 정준교)와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어드밴텍 코리아 본사에서 LTE-M 게이트웨이 출시를 발표하고, ‘산업용 소물인터넷 시장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 LTE-M 기반으로 개발된 어드밴텍 IoT 게이트웨이 ‘UBC-222’ 출시, ▲ 소물인터넷 B2B 시장 공동 개척을 목표로 하고 있다.


KT와 어드밴텍 코리아는 KT LTE-M 통신 기능을 탑재한 ‘UBC-222’의 출시를 위해 기존 휴대폰 수준의 통신 품질을 보장할 수 있도록 수 개월간의 필드테스트와 단말검증 테스트를 거쳤다. 특히, ‘UBC-222’는 KT IoT 플랫폼인 ‘IoTMakers’와의 연동 기능을 기본으로 탑재해 IoT 디바이스의 연결부터 정보 수집, 관제까지 아우르는 IoT 서비스 구현이 가능하다.


양사는 ‘UBC-222’를 스마트 시티, 스마트 환경, 서비스 산업, 공장 자동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예정이다. 

양사는 "LTE-M은 LoRa와 대비해 높은 업링크/다운링크 속도를 보장해 다양한 산업환경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보다 많이 수용할 수 있는 있다"면서 "실시간 관제가 요구되는 산업 자산 관리, 상태 기반 모니터링, 예측 정비 등의 용도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고 설명했다.


KT IoT사업전략담당 이광욱 상무는 “이번 LTE-M 기반의 IoT 게이트웨이 개발을 통해 기존의 산업 현장에서 사용되던 혼/간섭이 많은 비면허대역 주파수 통신방식들의 문제점을 해결하는 솔루션이 될 것이다”며, “어드밴텍과의 협력을 통해 Industry 영역의 소물인터넷 시장 개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어드밴텍 코리아 정준교 지사장은 “어드밴텍은 최근에 산업용 하드웨어에 소프트웨어를 결합한 SRP(솔루션 레디 플랫폼, Solution Ready Platform) 전문 회사로의 변혁을 진행하고 있다”며 “KT와 협업을 통해 산업용 사물인터넷 시장에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deligh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마이크로칩 2017.06
이니프로(digilent) 2017 03
이전글
대기업-스타트업-투자자가 주목한 차세대 물류 혁신 기술은?
다음글
인천대-지멘스, 친환경 스마트 캠퍼스 구축한다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