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안당

홈 > 기계·FA > 뉴스&프로덕트

터크코리아 2017.04

성안당

네이버 캐스트

이달의 매거진
  • 구독신청
  • 광고안내

ATM 2017.05

우리은행,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글로벌 엔지니어링 시장 공략

입력 : 2017.04.20 17:12

글자크게보기 글자작게 댓글달기 좋아요 즐겨찾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첨단 헬로티]

우리은행(은행장 이광구)은 20일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글로벌 엔지니어링 시장 공동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업무협약식은 서울시 중구 소공로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이광구 은행장, 엔지니어링공제조합 김수보 이사장, 산업통상자원부 정대진 창의산업정책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됐다.


엔지니어링공제조합(Engineering Guarantee Insurance, 이하 ‘EGI’)은 엔지니어링산업진흥법 등을 근거로 1989년에 설립되어 엔지니어링산업 발전 지원을 사업목적으로 하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특수법인이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해외 엔지니어링 시장 확대를 목표로 ▲해외 엔지니어링 기업에 대한 국외 지급보증상품 공동개발 및 마케팅, ▲해외 엔지니어링 시장 진출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글로벌 공제조합 지급보증’ 신상품으로 인해  국내기관 보증서를 담보로 우리은행의 해외영업점에서 외화지급보증서 직접 발급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기존에는 국내 엔지니어링 기업이 해외 수주시, 국내은행과 해외은행에서 각각 이중으로 보증서를 발급받아야 했으나, 신상품이 출시되면 국내에서 EGI가 발급한 보증서를 담보로 우리은행 해외영업점에서 직접 현지 외화지급보증서를 발급하여 금융지원을 하게 된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금융지원을 통해 국내 엔지니어링 산업 발전을 이끌어온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우리은행은 모두 해외시장 개척에 매우 적극적인 점이 닮았다”며, “특히 25개국 253개 네트워크를 보유한 국내 최대 글로벌 은행인 우리은행과 2,530개 회원사를 보유한 엔지니어링 공제조합의 긴밀한 협업이 대한민국 기업의 세계 엔지니어링 시장 선점을 위한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delight@hellot.net)


이 기사는 의 요약글입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를 클릭하시면 전체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 상세내용보기

마이크로칩2017.08
디지키 2017.08
이전글
[MATOF 2017] 동남권 생산제조기술 한자리에서 만난다
다음글
정부, 2025년까지 스마트공장 3만개 구축
댓글쓰기

0/500

등록
전체 댓글수 0

최신순 | 인기순

    댓글이 없습니다.